영종국제병원
Yeongjong International Hospital

고객센터

영종국제병원은 고객의 소리에 귀 기울입니다.

17만 인구 앞둔 영종국제도시 '30병상 이상' 병원 첫 개원

영종국제병원
2021.08.31 13:17 1,464 0

본문

중산동 37병상 '국제병원' 문열어
중구·경제청, 종합병원 유치 노력
 


인천 영종국제도시에 37병상 규모의 의료기관이 최근 개원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인천 중구 중산동에 '의료법인 성세의료재단 영종국제병원'이 문을 열었다고 16일 밝혔다.

영종국제병원은 37병상 규모의 병실, 내과, 정형외과, 신경외과, 소아청소년과, 영상의학과, 수술실, 재활치료센터, 내시경센터를 갖추고 있다. 영종국제도시에 30~100병상을 갖춘 병원급 의료기관이 개원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영종국제도시는 인구가 많이 유입되면서 의료 서비스 수요도 증가하고 있다. 영종국제도시 상주인구는 2020년 17만7천명까지 늘어나고, 유동인구는 하루 평균 15만명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하지만 급성기 질환으로 입원할 병원급 이상 의료기관이 없어 주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영종국제도시에는 우리나라 관문인 인천국제공항도 있다.

인천경제청은 영종국제도시에 종합병원을 유치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종합병원 유치는 영종 주민들의 숙원 사업이다.

중구청도 응급실을 갖춘 종합병원을 유치하기 위해 유관 기관 합동 태스크포스(TF)팀을 운영하고 연구용역을 추진하는 등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인천경제청 관계자는 "영종국제병원이 지역 주민들에게 양질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목동훈기자 mok@kyeongin.com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